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행정
세종시, 만 65세 미만부터 코로나19 예방접종
26일부터 요양시설·병원 등 1474명 대상 예방접종 본격화

[미래세종일보] 김윤영 기자=세종시(시장 이춘희)가 만 65세 미만 요양병원 입소·종사자 등 우선접종대상자부터 코로나19 예방접종 일정을 본격화한다.

시는 오는 26일부터 예방접종 일정에 돌입할 계획이지만 실제 접종날짜는 정부의 백신수급일정에 따라 일부 변동될 수 있을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22일 시에 따르면 코로나19 백신 우선접종대상자 규모는 요양병원 6곳, 요양시설 14곳, 감염병 전담병원 1곳 등의 입소·종사자, 입원환자 1474명이다.

세부별 우선접종 대상자는 요양병원(6곳)의 경우 종사자 235명, 입원환자 109명 등 344명이며, 요양시설은 종사자 257명, 입소자 117명 등 374명이다. 감염병전담병원(세종충남대병원)은 756명이다.

예방접종 동의율은 이날 기준 요양병원 98.3%, 요양시설 95.5%, 감염병전담병원 89.0%다.

대상기관 별 백신 유형은 요양병원, 요양시설의 경우 아스트라제네카를, 감염병전담병원은 화이자가 보급된다.

요양병원과 감염병전담시설은 보급받은 백신을 자체 접종하며, 요양시설은 거동이 불편한 입소자를 고려해 보건소 접종팀, 촉탁의 등이 방문접종을 실시할 예정이다.

요양병원·시설, 감염병전담병원 우선접종 이후에는 중증환자 이용이 많은 종합병원, 병원 등 의료기관보건의료인과 119구급대, 역학조사요원 등 코로나19 1차 대응요원 순으로 접종을 실시할 예정이다.

화이자·모더나 등 mRNA백신은 남세종종합청소년센터에서 접종하며, 아스트라제네카, 얀센 등 바이러스벡터는 위탁의료기관에서 접종을 시행한다.

시는 오는 1분기 중 총 2,100여 명이 예방접종을 받게 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으며, 2분기까지 65세 이상, 노인재가복지·주거시설, 장애인거주·이용시설, 의료기관 종사자 등이 접종을 할 것으로 전망했다.

3분기는 19세 이상∼64세 미만, 만성질환자까지 접종 대상자는 총 27만 여 명이고, 만 65세 이상 연령층은 내달 말 쯤 확인이 가능한 백신 유효성에 대한 추가 임상 정보를 확보한 후 정부 예방접종전문위원회 심의를 거쳐 접종계획을 최종 확정할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신속하고 체계적인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통해 시민들의 감염병 우려를 불식시킬 방침이다"고 말했다.

김윤영 기자  yykim0120@naver.com

<저작권자 © 미래세종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윤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