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복지 치안
충남경찰청, 설 명절 특별치안활동 펼쳐
경찰 역량 집중, 코로나19 방역 지원과 범죄ㆍ사고에 대응

 

[내포/미래 세종일보] 윤두기 기자=충남경찰청은 설 명절을 맞아 2월 1일부터 14일까지 코로나19 대응과 각종 범죄와 사고를 막기 위해 특별치안활동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추진기간 동안, 지역경찰ㆍ형사ㆍ상설중대 등 가용경력을 최대 동원해 전통시장ㆍ금융기관ㆍ편의점 등 취약한 장소 중심으로 범죄예방진단을 실시하는 한편, 전화금융사기 예방 홍보활동도 강화할 방침이다.

또한, 방역당국의 코로나19 설연휴 특별방역대책에 적극적인 방역활동 지원으로 코로나19로 인한 만약의 사태에 대해서도 대비한다.

명절 기간 우려되는 가정폭력과 학대 예방을 위해 재발 우려가정ㆍ학대우려아동 대상으로 모니터링을 실시하는 한편, 교통안전 확보와 교통 불편 최소화를 위해 암행순찰차, 경찰헬기를 활용한 입체적 교통관리와 함께 고속도로 입구 및 식당가 등 취약지점에서 음주단속을 실시할 계획이다.

충남경찰청 관계자는 “코로나19 방역을 병행하는 설명적 특별치안활동을 통해 안정적인 치안을 유지해 국가의 위기상황 극복에 적극 동참 하겠다”고 말했다.

 

 

윤두기 기자  sanmuk21@naver.com

<저작권자 © 미래세종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두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