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문화
개소 1년 만에 전국 최우수기관 ‘우뚝’
충남글로벌게임센터, 문체부 ‘지역 기반 게임산업 평가’서 수상
▲ 충남글로벌게임센터 전경

[내포/미래 세종일보] 윤두기 기자=충남글로벌게임센터가 개소 1년 만에 게임산업 분야 전국 최우수기관으로 우뚝 섰다.

충남도는 충남글로벌게임센터가 문화체육관광부(한국콘텐츠진흥원) 주관 ‘지역 기반 게임산업 평가’에서 최우수기관에 선정돼 인센티브 9억 원을 확보했다고 29일 밝혔다.

지역 기반 게임산업 평가는 올 한 해 게임산업 육성 실적과 내년 사업 추진 계획에 대해 전국 10개 시·도를 대상으로 했다.

충남글로벌게임센터는 도와 아산시가 함께 지난해 12월 충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 내 설치·개소했으며, 현재 게임기업 콘텐츠 제작과 일자리 창출, 글로벌 시장 진출 지원 등 도내 게임산업 선순환 생태계 조성 사업의 기반 역할을 하고 있다.

이번 평가에서 충남글로벌게임센터는 기업 발굴·유치, 일자리 창출, 게임기업 경쟁력 강화, 인력 양성, 입주기업 직원 숙소 월 임대료 지원 등 모든 분야에서 탁월한 성과를 나타내 호평 받았다.
또 총 35억 원의 예산을 바탕으로 게임 제작 지원 13건, 전문인력 양성 교육 62명, 게임 전문분야 고도화 및 창업 지원 9개사, 글로벌 시장 진출 지원과 마케팅 지원 등 각종 게임산업 육성 노력도 높은 평가를 받았다.

오범균 도 문화체육관광국장은 “이번 최우수기관 선정은 충남글로벌게임센터를 개소한 지 1년 만에 달성한 값진 성과이자 지역 게임산업 기반이 착실히 다져지고 있다는 방증”이라며 “우수한 게임기업을 발굴‧지원해 글로벌 시장에서 성공할 수 있도록 함께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충남글로벌게임센터에 입주한 기업은 총 17개사이며, 이 중 누적 매출이 100억 원을 넘어선 기업은 4곳이다.

 

 

윤두기 기자  sanmuk21@naver.com

<저작권자 © 미래세종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두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