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행정
긴급재난지원금 요일제 해제 언제든 신청하세요
25일부터 출생연도 끝자리 관계없이 온·오프라인 신청 가능

[미래세종일보] 장 석 기자=세종시(시장 이춘희)가 긴급재난지원금 여민전(기프트카드) 신청에 적용되고 있는 요일제를 25일부터 해제한다.

이로써 출생년도 끝자리와 관계없이 언제든지 시청 홈페이지(www.sejong.go.kr)나 읍면동 주민센터를 방문해 긴급재난지원금을 신청할 수 있게 된다.

이는 전체 지원대상 가구 13만 6,433 가구 중 92.5%가 신청을 마쳐 신청 수요가 많지 않은 상황에서 요일제에 해당되지 않는 민원인이 신청을 못하고 되돌아가야 하는 불편을 해소하기 위한 조치다.

22일 24시 기준 긴급재난지원금 신청 가구 수는 12만 6,256가구이며, 지급수단별로는 신용·체크카드 109,201가구, 여민전(기프트카드) 8,405가구, 취약계층 현금지원 8,650가구 순이다.

신용·체크카드 충전금 온라인 신청은 지난 16일부터 요일제를 미적용 중이며, 신용·체크카드 충전금 은행 창구 접수에 적용하고 있는 요일제는 25일부터 해제될 예정이다.

양완식 보건복지국장은 “거동이 불편한 노인이나 장애인이 혼자 거주하는 사각지대 신청을 돕기 위해 ‘찾아가는 신청’ 서비스를 통해 신속하게 지급하겠다”며 “긴급재난지원금이 빠른 시간 내 소비로 연결돼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되도록 협조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장 석 기자  jjy95568@hanmail.net

<저작권자 © 미래세종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 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