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사회
특수임무유공자회 세종시지부 ‘코로나19’ 방역 전개
“공공지역 중심으로 확산이 멈출 때까지 방역 봉사하겠다”

[미래 세종일보] 박승철 기자=대한민국 특수임무유공자회 세종시지부(지부장 이기덕)는 24일부터 세종시 ‘코로나19’의 지역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방역소독 봉사에 나섰다.

이들은 세종지역에 ‘코로나19’ 확진자의 지속적인 발생으로 인한 시민의 불안을 해소하기 위해 방안으로 왕래가 가장 활발한 버스터미널, 승강장, 조치원역 일대 등 20여 다중이용지역을 중심으로 방역소독 봉사활동을 펼치고 있다.

특히, 대한민국 특수임무유공자회 세종시지부는 ‘코러나19’ 방역소득에 앞서 방역활동에 나설 회원들 10여명을 대상으로 세종시자원봉사센터 담당자에게 방역약품 사용방법과 방역장비 사용요령 등을 교육을 받고 효율적인 방역소독이 될 수 있도록 방역활동을 전개했다.

이들 특수임무유공자회 세종시지부는 세종시청, 세종시자원봉사센터와 협조해 ‘안전도시 세종!! 우리가 지킵시다’를 슬로건으로 내세워 앞으로 ‘코로나19’ 확산이 종료될 때까지 매주 방역소독을 실시할 방침이다.

이재연 특수임무유공자회 방역봉사자는 “세종시에 코러나19 확진자가 급증한 상태에서 계속해 확진환자가 발생하고 있어 대한민국 특수임무유공자회 세종시지부 소속 회원들이 자발적으로 방역에 동참하기로 결의하고 방역소독에 나서게 됐다”며 “코로나19의 확산이 멈출 때까지 시민들의 이용이 가장 많은 공공지역을 중심으로 방역활동을 전개하고 있으나 코러나19 전염의 안전을 위해 이용객들은 꼭 마스크를 착용해 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부탁했다.

▲ 특수임무유공자회원들의 코로나1`9 방역에 대한 교육을 받는 모습

 

박승철 기자  baksc@naver.com

<저작권자 © 미래세종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승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