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행정
모바일로 생활정보·안전까지 한 번에 챙겨요
5일 스마트포털‘세종엔’모바일 비상벨‘세종안심이’시범 운영

[미래세종일보] 김윤영 기자=세종시(시장 이춘희)가 5일부터 방범, 교통, 미세먼지 등 74종의 도시 데이터를 제공하는 스마트포털 ‘세종엔’과 모바일 비상벨 호출 서비스 ‘세종안심이’를 선보인다.

이번 스마트포털 및 모바일 비상벨 서비스는 스마트도시 인프라 구축 사업을 통해 확보된 방범, 교통, 재난, 환경, 자가정보통신망 등 도시 인프라를 활용한 시민 체감형 스마트 서비스다.

시는 그동안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 한국토지주택공사와 함께 생활편의·안전 서비스를 위한 모바일‧위치기반 도시생활 가이드 개발에 매진해왔다.

스마트포털 세종엔은 세종 스마트시티의 지역적 특성과 개인화 기능을 반영한 위치기반 스마트서비스다.

세종엔을 활용하면 그동안 개별적으로 공개돼 온 내 주변 날씨, 길 찾기, 주변 행사정보, 관광지, 맛집, 버스정류장, 주차장, 블로그 등 74종의 다양한 정보를 한곳에서 살펴볼 수 있게 된다.

시민은 아침부터 저녁까지 모든 생활정보를 한 번에 볼 수 있게 되어 한층 편리해진 생활 편의를 누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세종안심이 서비스는 약 2,000여 대의 폐쇄회로(CC)TV와 위치기반 스마트폰 앱을 연계해 비상호출 시 위험상황을 실시간 모니터링하고 112와 119에 구조요청을 할 수 있는 24시간 시민 안심망이다.

세종안심이 서비스를 통해 폐쇄회로TV와 비상벨이 설치되지 않은 곳에서도 도시통합정보센터를 통해 언제든 도움을 받을 수 있게 된다.

특히, 세종안심이 서비스는 위치관제 기능이 포함되어 있어 이용자의 동의를 전제로 치매노인, 어린이, 여성 등 사회적 약자를 위한 안심장소 출·도착 알림 등 안전서비스를 제공한다.

이로써 세종안심이 서비스를 이용하면 도시통합정보센터의 도움을 받아 실종사건이나 어린이·여성 등의 안전한 귀갓길 찾기에 활용할 수 있어 더욱 안전한 시민생활이 기대된다.

세종엔(www.sejongsmart.kr)은 웹 서비스로 네이버, 다음 등 포털 검색엔진에서 ‘세종엔’ 또는 ‘스마트포털’ 검색하여 접속하면 된다.

세종안심이는 앱(APP) 서비스로, 플레이스토어나 앱스토어에서 ‘세종안심이’를 검색 후 내려 받아 설치한 후 간단한 회원가입 후 사용하면 된다.

시는 스마트포털과 세종안심이 서비스에 대한 시범운영을 실시하고 모바일 투표 시스템인 ‘세종의 뜻’을 활용해 시민의 의견을 수렴해 최종 명칭을 확정할 예정이다.

장민주 스마트도시과장은 “세종엔과 세종안심이 서비스를 계기로 시민들이 스마트시티의 일상을 더 체감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 시민의 의견을 들어 시민밀착 스마트 서비스 확충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윤영 기자  yykim0120@naver.com

<저작권자 © 미래세종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윤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