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대전
을지대학교병원, 제 196회 환자를 위한 수요을지음악회 개최
대전청소년시립합창단 초청
▲ 을지대학교병원, 제196회 환자를 위한 수요을지 음악회 개최

[대전/미래 세종일보] 박재동 기자=을지대학교병원(원장 김하용)은 26일 낮 12시 20분 병원 1층 로비에서 대전시립청소년합창단을 초청해 ‘제 196회 환자를 위한 수요을지음악회’를 개최했다.

이날 음악회에서 대전시립청소년합창단은 △별 △목련이여 △뮤지컬<지킬 앤 하이드>중 ‘지금 이 순간’ △뮤지컬<오페라의 유령>중 ‘바램은 그것 뿐’ △대전부르스 △처녀총각 △여름노래 메들리 등의 다양한 장르의 합창을 맑은 음색으로 선보여 환자 및 보호자, 내원객으로부터 큰 박수갈채를 밭았다.

이날 공연을 관람한 입원환자 정 모씨(45, 여)는 “병원 로비에서 음악회가 열린다는 이야기를 듣고 내려오게 됐다”며 “잠시나마 아픔을 잊고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게 해주어 감사하다”며 소감을 전했다.

한편 을지대학교병원은 병마와 싸우고 있는 환자와 보호자들의 지친 마음을 위로하기 위해, 지난 2004년부터 정기적으로 ‘환자를 위한 을지음악회’와 ‘작은음악회’를 진행하고 있다.

 

 

 

박재동 기자  pd1025@hanmail.net

<저작권자 © 미래세종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재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