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복지 안전
충남경찰, 설 연휴 특별 교통관리
교통경찰 1일 328명 동원 교통비상근무, 혼잡지역 집중관리

 

[내포/미래 세종일보] 윤두기 기자=충청남도경찰청은 민족의 대명절인 ‘설’ 연휴를 맞이해 귀성·귀경차량이 몰릴 것으로 예상되는 2. 10.(수)∼2. 14.(일) 까지 5일간 특별교통관리를 실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금년, 설 연휴 교통관리는 코로나19 여파로 이동을 자제하는 분위기 속에 전국 교통량은 14.9% 감소한 401만 대(전년도 471.1만대), 충남은 13.6% 감소한 54.1만 대(전년도 62.7만대)가 이동할 것으로 보이고, 원거리 이용 차량 증가와 일시에 집중되는 현상으로 차량 정체가 예상돼 선제적으로 대응하기로 했다.

또한 연휴 기간 동안 1일 경찰 328명, 순찰차 136대를 동원해 재래시장과 공원묘지 등 47개소에, 혼잡장소와 고속도로·국도 주변상습 정체교차로 등 혼잡구간 95개소에 대해 소통위주의 교통관리를 할 예정이라고 강조했다.

특히, 고속도로순찰대에서 운용 중인 암행순찰차(총3대, 국도 1대 포함)와 헬기(1대), 드론(1대)을 활용해 경부고속도로·1번국도 등에서 △갓길통행 △버스전용차로 위반 △얌체운전을 단속하고 △헬기를 이용해 항공영상단속과 안내방송을 통해 고속도로 및 국도에서 원활한 소통을 유도하기로 했다.

아울러, 신속한 교통정보 전파와 상황유지를 위해 이 기간 동안 도경찰청과 고속도로순찰대에 교통상황실을 운영해 도로의 지․정체 상황 등 교통정보를 교통방송에 실시간으로 제공해서 교통 지·정체에 따른 불편을 최소화할 방침이다.

경찰 관계자는 “고속도로를 운행할 경우 버스전용차로를 준수하면서 전 좌석 안전띠를 반드시 착용하고 충분한 휴식을 취하는 등 여유를 가지고 운전해 줄 것”을 당부했다.

 

 

윤두기 기자  sanmuk21@naver.com

<저작권자 © 미래세종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두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