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복지 안전
충남지역 2020년 교통사고 사망자 14.2% 감소
2년 연속 두자리수 감소율 기록

[내포/미래 세종일보] 윤두기 기자=충청남도경찰청은 작년 교통사고는 8,975건 발생했고, 사망자는 265명으로 19년에 비해 각각 5%, 14.2% 감소했다고 밝혔다.

이는 2003년 16% 감소한 이래로 17년 만에 큰 폭으로 감소했고 2019년(12%)에 이어 2년 연속 두 자리 수 감소율을 기록한 것이다.

지난해 주요 사고유형을 보면 65세 이상 고령자교통사고 사망자는 133명(전년대비 –13명), 보행자사고사망자 91명(전년대비-7명), 음주교통사고사망자는 22명(-11명), 화물차사고사망자 64명(-34명)이다.

이 중 화물차에 의한 교통사망사고 감소율은 34%로서 가장 크게 감소했고 65세 고령자사망사고도 2011년 이후 최저치를 기록했다.

다만 이륜차 사고는 833건으로 1.7% 감소했지만 사망자는 41명으로 7.9%(△3명) 증가했다.

충청남도 경찰청 교통안전계장은 “지난해 충남도민의 교통법규준수의식 향상과 안전속도 5030 정책에 따른 규정 속도 하향, 첨단과속단속장비의 추가설치 등으로 교통사고 사망자가 예년에 비해 큰 폭으로 감소한 것으로 분석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2021년은 자치경찰의 시대가 열리는 만큼 주민들이 더 체감할 수 있도록 안전한 교통환경을 만들어 가겠다”고 밝혔다.

윤두기 기자  sanmuk21@naver.com

<저작권자 © 미래세종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두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