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경제
추석 명절 선물, 코로나블루 해소할 만세보령 농특산품으로!
▲ 사진은 보령 머드화장품

[보령/미래 세종일보] 윤두기 기자=보령시는 우리 고유의 명절인 추석을 맞아 가족과 친구, 고마운 사람들에게 품질 좋고 가격이 저렴하면서도 코로나블루를 해소할 만세보령 농특산품으로 사랑을 전할 것을 권장하고 나섰다.

보령을 대표하는 만세보령 삼광미 골드는 대한민국 명품쌀 평가와 충청남도가 실시한 우수브랜드 쌀 평가에서 최우수로 선정되는 등 최고의 맛과 향, 외관, 품질을 자랑한다.

삼광미 골드는 보령지역은 물론 서울 및 수도권의 농협 하나로마트에서도 구입할 수 있으며 10kg 기준으로 2만9500원, 20kg는 5만8000원에 출고되고 있다. 자세한 사항은 만세보령농협쌀조합 공동사업법인(☎041-931-1345)으로 문의하면 된다.

또한 청정해역인 보령 앞바다에서 어획되는 멸치, 새우 등 반건조 식품과 함께 우럭과 간재미, 대구, 아귀 등을 반건조한 수산물세트도 최신 트렌드에 맞춰 큰 인기를 끌고 있다.

간단한 해동만으로 쉽게 조리할 수 있는 반건조 수산물은 3만 원부터 10만 원으로 택배를 통해 손쉽게 보낼 수 있어 주목받고 있다. 특히 100% 국내산으로 생산되고 있으며, 구입문의는 무창포자율관리어업공동체 어업회사법인(☎041-936-3395)으로 하면 된다.

지난해부터 머드함량을 대폭 늘려 오션테라피 브랜드로 출시한 보령머드화장품은 미네랄성분이 풍부하고 게르마늄, 벤토나이트 등 인체에 유익한 성분이 다량으로 함유돼 피부수축과 피부노폐물 제거에 탁월한 효능이 있는 것으로 알려져 인기가 높다.

구매는 직영점인 보령축제관광재단 머드박물관(직영점, ☎041-931-4021)에서 할 수 있고, 인터넷 포털사이트에서도 구매할 수 있으며, 2만 원 이상 구입하면 택배비가 면제된다. 이번 추석 특별할인 기간에는 품목에 따라 최대 33%까지 할인 받을 수 있다.

아울러 보령산 조미김은 품질이 좋기로 정평이 나 있고, 매년 설과 추석 명절에는 조미김 전체 매출액의 70%를 차지할 정도로 선물용 인기 상품으로 각광을 받고 있다. 김 원재료 가격이 상승했음에도 선물세트는 1만 원에서 3만 원 사이에 판매되고 있다. 구매는 포탈사이트에서 ‘보령 김’등으로 검색해서 구매할 수 있다.

전국 양송이버섯 생산량의 30%를 차지하고 있는 보령의 친환경버섯은 공기 맑고 물 좋기로 소문난 미산면에서 재배하고 있으며, 전국 무농약 양송이 생산량의 60%를 생산해 서울 ․ 경기지역을 포함해 전국 2500여 곳의 학교로 납품하고 있다.

대표상품으로는 건표고버섯 선물세트이며, 고급 버섯으로 백화고와 흑화고도 많은 인기를 얻고 있다. 구매 관련 문의는 보령친환경버섯영농조합법인(☎041-932-4494)으로 하면 된다.

한편, 시는 오는 24일까지 우체국쇼핑몰 보령장터를 통해 품목별 최대 37%까지 쿠폰형태로 할인 판매한다. 구매는 우체국 쇼핑몰(https://mall.epost.go.kr)에 접속해 카테고리의 ‘기획전’→‘지역브랜드관’→‘만세보령 추석 브랜드관’을 통해 할 수 있다.

 

 

윤두기 기자  sanmuk21@naver.com

<저작권자 © 미래세종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두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