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충남
예산군, ‘암하리 생태공원’ 기본 및 실시설계용역 최종보고회
군민에게 쾌적한 생태 휴식 공간 제공
▲ 암하리 생태공원 자연마당 조성사업 계획도

[예산/미래 세종일보] 윤두기 기자=예산군은 30일 군청 중회의실에서 황선봉 군수와 충남도 관계자, 실·과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예산읍 산성리 주공아파트 인근에 자리한 암하리 생태공원(예산읍 산성리 122) 자연마당 조성사업 기본 및 실시설계용역 최종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번 사업은 총사업비 6억 원(도비 45%, 군비 55%)을 투입해 암하리 방죽 주변을 정비하는 사업으로 주요 내용은 △수질정화장치 설치 △수생식물 식재 △휴게쉼터 조성 △인근 주거지 보도역할을 겸하는 데크길 조성 등이며, 군은 도시생태계 건전성 확보 및 차별화된 생물서식 중심의 생태공간을 조성해 군민에게 자연학습의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다.

군은 최종보고회에서 나온 의견을 수렴해 올해 실시설계 및 관련인허가를 받고 내년 초 사업에 착공해 연말까지 사업을 완료할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군민에게 쾌적한 생태휴식 공간을 제공할 수 있도록 사업 추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암하리 방죽은 지난 2002년에 조성한 생태습지로 주민들에게 생태관찰 및 휴식공간으로 사랑을 받고 있다.

 

윤두기 기자  sanmuk21@naver.com

<저작권자 © 미래세종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두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