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사회
시민주도 ‘코로나 극복을 위한 베란다콘서트’ 열린다

[미래 세종일보] 서정진 기자=세종시민들의 자발적 모임인 코로나극복세종시민추진위원회가 오는 8일 수요일 저녁 7시부터 새샘마을 3단지를 시작으로 총 7회차에 거쳐 세종시내 아파트를 돌며 베란다콘서트를 열기로 했다.

베란다콘서트는 코로나가 장기화 되면서 많은 시민이 함께 모여 향유 할 수 있는 문화공연이 전무한 상황에서 자발적으로 모여진 뮤지션들이 재능기부를 통해 세종시민들이 거주하는 공간을 직접 찾아가 문화공연을 진행하고 이를 통해 시민이 코로나로 인한 상처를 치유하고자 하는 취지로 마련됐다.

이번 콘서트는 직접 대면하지 않고 아파트 중앙에 대형 트럭을 이용한 무대를 마련해 아파트 주민들이 베란다 창을 열고 콘서트를 즐길 수 있는 형태로 진행될 예정이다.

이번 베란다콘서트는 세종시아파트입주자대표연합회(이하 ‘세아연’)를 비롯한 10여개단체가 모여 코로나극복세종시민추진위원회를 발족시켜 준비한 콘서트다.

음악인들의 재능기부로 이뤄지는 콘서트는 째즈피아니스트 지노박으로부터 세종청소년필하모닉, 세종예술고등학교 밴드, 사계절 어린이 합창단에 이르기 까지 의미를 갖고 참여한다.

대표단에는 행복청장을 지낸 최민호 홍익대 초빙교수, 세종시민주권회의 위원장인 최정수 영상대교수가 상임대표를 맡았으며 김현옥 세아연 회장, 이서진 대전세종맘카페 대표, 이준배 사)한국액셀러레이터협회장, 하상호 세종참교육학부모회 대표가 공동대표를 맡기로 했다.

이번 콘서트 대상 아파트로 선정된 새뜸마을 10단지 입주자대표자인 김현옥 대표는 “코로나로 힘들어 하는 주민들의 마음을 치유할 수 있는 콘서트를 마련하게돼 모두가 기뻐하고 있다. 시민이 마음을 모아 만들어져 큰 의미가 있는 것 같다.”라고 의미를 부여했다.

한편, 시민추진위원회는 베란다콘서트이외에도 세종시민들의 마음을 모아 다양한 활동을 계획하겠다고 밝혔다.

서정진 기자  luck7979@hanmail.net

<저작권자 © 미래세종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정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