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충남
홍성군, 장애인주차구역 집중단속
“장애인차구역은 장애인들을 위해 꼭 비워두세요”

[홍성/미래 세종일보] 윤두기 기자=홍성군이 장애인 일자리사업을 이용해 장애인전용주차구역 불법주차 등을 집중적으로 단속한다고 29일 밝혔다.

군에 따르면 장애인전용주차구역 내 불법주차 등에 따른 민원이 지속적으로 제기됨에 따라 홍성군과 장애인편의시설지원센터가 단속반을 편성해 점검에 나선다는 것.

주요 점검 항목은 ▲주차표지 미부착 차량 주차 ▲구형 주차표지(주차가능) 부착 차량 ▲주차불가표지 차량의 전용구역 주차 ▲보행장애인 미탑승 차량 ▲주차표지의 위변조 및 표지 불법 대여 ▲주차 방해행위 등이다.
장애인전용 주차구역은 주차가능 표지를 발급받은 차량만이 이용할 수 있으며 표지가 있더라도 장애인이 운전하지 않거나 탑승하지 않으면 주차할 수 없다.

홍성군 관계자는 “보행상 장애가 있는 장애인들이 이동을 편리하게 할 수 있도록 주차질서 확립에 지역 주민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바라다”라고 당부의 말을 전했다.

한편 장애인전용주차 위반 적발에 따른 과태료는 불법주차 10만 원, 주차방해 50만 원이며 주차표지 부당 사용은 200만 원이 부과된다.

 

 

윤두기 기자  sanmuk21@naver.com

<저작권자 © 미래세종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두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