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행정
국도 36호선 ’오송~청주(1구간) 도로확장공사’ 완료
오송~청주 구간 교통 지·정체 해소 기대

[미래세종일보] 김윤영 기자=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청장 이문기, 이하 행복청)은 행정중심복합도시(이하 행복도시) 광역교통망 구축사업으로 국도 36호선 ’오송~청주(1구간) 도로확장공사’ 가 31일 완료됐다고 밝혔다.

이번에 완공된 청주 미호천~강상촌 나들목 구간은 행복도시와 청주를 연결하는 국도 36호선 3.68km 도로를 기존 왕복 4차로에서 6∼8차로로 확장하는 공사로서, 총사업비 1,018억 원이 투입됐다.

주요시설로는 수석교 및 월곡교 등 교량 4개소와, 평면·입체교차로 7개소, 특별히 사회적 약자를 위해 엘리베이터가 설치된 강내보도육교 등이 추가로 설치되어 교통량 해소는 물론 보행환경개선에도 크게 이바지 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행복청은 도로신설이 아닌 기존 상권을 포함한 확장공사의 애로점을 미리 파악하여 보행자 안전사고 예방은 물론, 주변상권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보은국토관리사무소 등관계기관과 상시 협업상태를 유지하고 있다.

특히, 청주의 명물인 플라타너스 가로수길을 원상태로 존치하기 위해 약 1km구간 219주 수목을 이식하여, 옛길의 모습을 유지하고자 노력했다.

전천규 행복청 광역도로과장은“이번 사업완료를 통하여 평소 통행량이 많아 출·퇴근 시간 상습정체가 발생하던 오송∼청주구간의 교통 지·정체 해소는 물론 행복도시로의 접근성 향상에 크기 기여할 것으로 예상되며, 앞으로도 행복도시권 광역도로개선대책을 발굴해 광역교통 인프라가 확충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윤영 기자  yykim0120@naver.com

<저작권자 © 미래세종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윤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