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대전
대전교육청, 고3 등교수업 상황 점검 학교 현장 방문
- 설동호 교육감, 등교수업 상황 점검 및 학교 현장 의견 수렴
▲ 설동호 대전교육감, 대전전민고 방문해 등교수업 상황을 점검하고 학생들을 격려하는 모습

[대전/미래 세종일보] 박재동 기자=설동호 대전시교육감은 순차적 등교수업이 순연된 후, 20일 고등학교 3학년부터 우선 등교가 이루어지는 대전전민고를 방문하여 등교수업 상황을 점검하고, 학생들을 격려했다.

이번 방문은 온라인 개학 이후 처음으로 등교하는 고등학교에서 학생 안전과 교육활동이 조화롭게 진행될 수 있도록 감염 예방 상황을 파악하고, 학교 현장 의견을 듣기 위해 이루어졌다.

설동호 교육감은 아침 7시 40분 학교에 도착하여 교문에서 등교하는 학생들을 맞이하며 격려한 다음, 학생들의 입실 전 발열 체크 및 방역 수칙 준수 사항 등을 확인했다.

또한, 수업이 이루어지는 고등학교 3학년 교실을 순회하면서, 학생 간 책상 거리 두기와 환기를 위한 창문 개방, 감염 예방 물품 비치 상황 등을 살피고, 학교 관계자와의 간담회를 통해 1주일 간격으로 순차 등교하는 1, 2학년의 원격수업 및 방역 준비 상황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한편, 남부호 부교육감도 이날 점심시간에 대전도안고를 방문해 등교수업에 따른 고3 학생들의 급식 상황을 점검하고 감염 예방 사항 등을 살피면서 식당에서 학생 간 충분한 거리 확보 등 철저한 위생 관리에 만전을 기해 달라고 부탁했다.

설동호 대전광역시교육감은 “코로나19로 어려운 상황에서 학사 운영 정상화를 위해 애쓰시는 교육 가족 모두에게 감사하다”면서 “앞으로 학교와 긴밀히 협의하면서 학부모님과 학생이 안심할 수 있는 안전한 환경에서 등교수업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재동 기자  pd1025@hanmail.net

<저작권자 © 미래세종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재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