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충남
한돈·화훼농가 돕기 나눔 행사 가져
코로나19로 소비심리 위축, 소비 붐 조성…소시지·화분 나눔

[내포/미래 세종일보] 윤두기 기자=충남도는 20일 도청에서 농협 충남본부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한돈·화훼농가 돕기 나눔행사 및 소비촉진 홍보 캠페인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최근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19(코로나19) 발생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한돈, 화훼 산업을 정상화하고, 축산물, 화훼류 등 소비 붐을 조성하기 위해 마련됐다.

실제 코로나19 발생으로 돼지고기 소비가 위축, 소비자 가격이 전월 대비 6.9% 이상 떨어졌다.

화훼농가 역시 졸업식 등 각종 행사 취소로 장미, 프리지어 등 꽃 소비가 급감, 지난해 화훼공판장 시세 대비 40∼60% 하락했다.

도는 이날 행사를 통해 생산 농가를 격려하고, 축산물과 화훼류 소비 동참 홍보를 진행했다.

현장에서는 돈육소시지(500개)와 화분(500개) 무료배부도 함께 이뤄졌다.

도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해 지역소비, 관광, 수출 등에 부정적 파급효과 발생 가능성이 우려된다”며 “축산물, 화훼류 소비촉진 동참으로 생산 농가에 큰 힘을 보태 달라”고 말했다.

 

 

윤두기 기자  sanmuk21@naver.com

<저작권자 © 미래세종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두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