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복지 치안
충남지방경찰청, 경찰관 제2기동대 창설
주민의 안전을 책임지는 다기능 부대의 역할을 수행할 것으로 기대
▲ 충남경찰청장은 7일 논산시 연산면에 위치한 제2기동대 청사에서 창설 현판식을 가졌다

[논산/미래 세종일보] 윤두기 기자=이명교 충남경찰청장은 2월 7일 논산시 연산면에 위치한 제2기동대 청사에서 창설 현판식을 가졌다.

제2기동대는 의무경찰 감축에 따른 치안공백을 해소하기 위한 대체부대로 창설됐으며, 기동대장(경정 유병익)을 비롯한 경찰관 총 82명으로 구성돼 도내 각종 치안현장에서 활동하게 된다.

충남청은 향후 경찰관기동대를 총 5개 부대로 늘릴 예정이며 도내 각종 집회시위 관리, 테러 예방활동 등 경비업무 이외에도 다양한 최 일선의 치안현장에서 주민의 안전을 책임지는 다기능 부대의 역할을 수행하게 할 예정이다.

이명교 충남경찰청장은 현판식 자리에서 “경찰관기동대는 과거 의무경찰이 해오던 집회시위 관리나 교통단속 등 제한된 업무에 국한하지 않고 각종 치안현장에서 보다 능동적 역할을 수행할 수 있도록 경찰업무 전반에 걸친 폭넓은 이해와 세심한 대응능력을 갖출 수 있도록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윤두기 기자  sanmuk21@naver.com

<저작권자 © 미래세종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두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