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충남
홍성군, 2020년 1월 1일부터 버스노선 전면 개편 운행!
개정된 근로기준법 시행에 따른 농어촌버스 노선 폐지·감회운행
▲ 사진은 홍성 내포신도시 전경

[홍성ㅣ미래 세종일보] 윤두기 기자=홍성군은 오는 2020년 1월 1일자로 농어촌버스 노선을 전면 개편, 운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조치는 지난해 근로기준법 개정으로 근로시간 특례업종에서 농어촌버스 운송 사업이 제외돼 운수종사자의 주당 근로시간이 제한됨에 따른 것이다.

따라서 근로기준법 준수를 위해 운수 종사자의 추가고용이 필요하나 당장은 운수업계 취업 기피 등 버스 기사 채용의 어려움 때문에 노선조정이 불가피한 상황이다.

이에 따라 86개의 노선이 폐지되고 총 206회가 감회되며, 노선이 폐지·감회되는 지역의 주민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노선 22개 신설을 포함해 총 117회 증회가 될 예정이다.

특히 폐지·감회 되는 노선이 많은 만큼 농어촌버스 이용자들은 필히 버스 시간을 확인해야 한다.

자세한 노선별 변경내용은 홍성군 홈페이지 공지사항에서 확인할 수 있다.

군 관계자는 “근로시간 단축관련 농어촌버스 운행에 따른 주민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이용자가 적은 노선 위주로 전면 개편을 단행했다.”며 “이에 따라 지난 12월 2일부터 노선이 폐지·감회되는 마을을 대상으로 마중버스 시범운행을 실시했다. 앞으로도 주민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한 방안을 적극적으로 모색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홍성군은 2020년 1월 1일부터 시행되는 버스노선 운행에 대해 군민들이 사전에 숙지할 수 있도록 사전 홍보에도 만전을 기할 방침이다.

 

 

윤두기 기자  sanmuk21@naver.com

<저작권자 © 미래세종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두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