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경제
세종시의회 산업건설위원회, 4박 6일간 UAE 공무국외 출장두바이와 아부다비서 신재생에너지 정책과 스마트 시티 구축 사례 벤치마킹

[미래 세종일보] 박승철 기자=세종시의회 산업건설위원회(위원장 차성호, 이하 산건위)는 16일부터 21일까지 4박 6일간 아랍에미리트 두바이와 아부다비에서 공무국외 출장을 실시한다.

산건위는 이번 공무국외 활동을 통해 세종시의 지속적인 개발에 따른 ‘지역경제 활성화 전략’과‘스마트시티 구축 사례’를 벤치마킹해 세종시에 적용 가능한 정책 등을 마련할 예정이다.

주요 일정으로는 ▲ 중동의 무역 중심지인 두바이 코트라(KOTRA)무역관을 방문해 중동시장 현황 청취 및 현지 지역경제 활성화 전략에 대해 알아보고 ▲ 아부다비에 위치한 국제재생에너지기구(IRENA)를 찾아 도시 환경문제 해소를 위해 지속가능한 신재생에너지를 발굴하고 적극 장려하는 정책을 배울 예정이다.

이어 ▲ 아부다비에서 조성하고 있는 세계 최초의 무탄소 스마트 시티인 마스다르시티로 이동해 세종시 5생활권에 조성될 스마트시티에 적용할 만한 선진사례를 수집하고 관계자와 면담을 실시할 계획이다.

차성호 산업건설위원장은 “이번 연수를 통해 스마트시티 조성 및 도시개발 등 해외 선진사례를 벤치마킹하고, 우리 시 정책에 접목할 수 있는 방안 등을 발굴하여 향후 생산적인 의정 활동에 보탬이 되도록 노력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산업건설위원회는 지난 8월 19일에 열린 세종시의회 공무국외활동 심의회를 통해 연수 목적과 필요성, 연수 대상기관 선정의 타당성 등 엄격한 심사를 거쳐 출장 허가를 받았다.

박승철 기자  baksc@naver.com

<저작권자 © 미래세종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승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