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복지 안전
충남경찰, '추석 연휴 특별 교통관리’교통경찰 1일 426명 동원 비상근무, 교통 혼잡지역 집중관리

[내포ㅣ미래세종일보] 윤두기 기자=충남지방경찰청(청장 이명교)은 민족의 대명절인 ‘추석’ 연휴를 맞아 귀성·귀경차량이 몰릴 것으로 예상되는 9. 11.(수)∼9. 15.(일) 까지 특별교통관리를 실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 기간 동안 1일 경찰 426명, 헬기 및 순찰차 144대를 동원, 전통시장과 공원묘지 등 95개소 혼잡장소와 고속도로·국도 주변상습 정체교차로 등 혼잡구간 94개소에 대해 소통위주의 특별교통관리를 하기로 했다.

특히, 고속도로순찰대에서 운용 중인 암행순찰차(총3대, 국도 1대 포함)와 헬기(1대)을 활용, 경부고속도로·1번국도 등에서 갓길통행, 버스전용차로 위반 등 얌체운전을 계도․단속하고, 헬기를 이용, 항공영상단속 및 안내방송을 통해 고속도로 및 국도에서 원활한 소통을 유도하기로 했다.

아울러, 신속한 교통정보 전파와 상황유지를 위해 이 기간 동안 지방청, 고속도로순찰대에 교통상황실을 운영, 도로의 지․정체 상황 등 교통정보를 교통방송과 언론매체 등에 실시간으로 제공해 교통 지·정체에 따른 불편을 최소화 할 방침이다.

경찰 관계자는 “고속도로 등을 운행할 경우 ‘깜박이켜기’를 준수하며, 전 좌석 안전띠를 반드시 착용하고 충분한 휴식을 취하는 등 여유를 가지고 운전해 줄 것”을 당부했다.

윤두기 기자  sanmuk21@naver.com

<저작권자 © 미래세종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두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