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대전
허 시장, 추석 맞아 지역 중소기업 현장방문기업인 애로사항 청취 및 근로자 격려 등 현장소통 강화
▲ ㈜바이오니아 방문

[대전시/미래 세종일보] 박재동 기자=허태정 대전시장은 9일 추석을 앞두고 어려운 경제 여건 속에서 지역경제 성장을 이끌고 있는 기업현장을 찾았다.

추석 명절을 앞두고 중소기업을 찾아 근로자들을 격려하고 대덕산업단지 임원진들을 만나 애로사항과 건의사항을 듣는 등 민심을 살피기 위한 행보다.

허 시장은 이날 오후 대덕구 문평동 소재한 ㈜바이오니아(대표 박한오)를 방문해 박 대표로부터 유전자 기반의 차세대 신약 플랫폼 개발현황 및 바이오산업의 동향을 듣고 근로자들을 격려했다.

㈜바이오니아는 1992년 8월 ‘유전자 기술의 완전한 국산화’를 목표로 한국생명연구원 연구원 창업 1호, 대한민국 바이오벤처 1호로 설립한 분자진단 장비와 키트, 합성유전자 등 연구용 제품을 제조하고, 작은간섭 알앤에이(SiRNA) 신약을 개발하는 기술혁신형 중소기업이다

허 시장은 이어 대덕단업단지(이사장 방기봉) 임원진, 기업대표들과 간담회를 갖고 기업동향과 산업단지 내 애로사항 등을 들었다.

허 시장은 “일본 수출규제 및 미중 무역분쟁 등 어려운 경제 대내외 환경 속에서 중소기업은 지역 경제발전의 버팀목이 돼왔다“며 ”앞으로 우리시도 시시각각 변화는 대내외 환경에 맞춰 대응방안을 강구해 기업 대표님들과 위기를 함께 극복해 나갈 것“ 이라고 강조했다.

박재동 기자  pd1025@hanmail.net

<저작권자 © 미래세종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재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