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대전
유성구, 찾아가는 어린이 성인지 교육사업 추진어린이 눈높이에 맞는 조기 성인지 교육으로 성평등 인식 제고
▲ 유성구청사전경

[대전/미래 세종일보]박재동 기자=대전 유성구(구청장 정용래)는 13일부터 오는 10월까지 관내 어린이집, 지역아동센터 아동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어린이 성인지 교육’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대전시 자치구 중 최초로 실시되는 이번 교육은 성인지 조기교육을 통해 성차별적 인식과 성 역할의 고정관념 고착을 예방하고 성인지 감수성 및 성인지력 제고를 위해 추진됐다.

구는 이를 위해 관내 사회적기업과 협업해 전문강사를 자체 양성하는 한편 아이들 눈높이에 맞는 콘텐츠를 제작했으며, 특히 만 4~5세 유아들에게는 교육의 흥미와 효과를 높이기 위해 동화구연 등의 방식을 통해 교육을 진행한다는 계획이다.

정용래 유성구청장은 “찾아가는 어린이 성인지 교육이 성차별적 인식을 조기에 예방하여 양성평등 사회를 구현하는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재동 기자  pd1025@hanmail.net

<저작권자 © 미래세종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재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