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복지 스포츠
세종, 제14회 전국장애인동계체육대회 유종의 미
선수단 최초 동계종목 메달 획득 및 격려상 수상
▲ 격려상 수상 (좌측 이종승 총감독)

[비사이로세종일보] 성경화 기자= 지난 10일 강원도 일원에서 개최된 제14회 전국장애인동계체육대회가 막을 내렸다.

은메달 2개(획득점수 913점)로 17위를 기록한 세종특별자치시선수단은 최초 동계종목에서 메달을 획득했고, 향상된 기량을 선보인 선수단에게 주어지는 상인 격려상까지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크로스컨트리스키 2㎞ 및 4㎞에서 메달을 획득한 이도연 선수는 지난해 2016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패럴림픽 대회에서 핸드사이클 국가대표 선수로 출전하여 은메달을 차지한 출중한 기량을 가진 선수다. 이번 대회 크로스컨트리스키 및 바이애슬론 종목에 첫 출전하여 은메달 2개를 획득하면서 세종시 선수단의 다크호스로 급부상하였고, 세종시 선수단에게 힘이 되어주었다.

▲ 우측 1번째줄 이도연 선수 입상사진

세종시 선수단은 지난 7일부터 10일까지 4일간 강원도 일원에서 개최된 제14회 전국장애인동계체육대회에 3개 종목(휠체어컬링, 바이애슬론, 크로스컨트리스키)에 출전하며, 선수 7명, 감독 및 코치 4명, 임원 및 관계자 10명 등 총 21명이 참가했다.

세종시 선수단을 이끈 이종승 총감독은“동계종목 최초 메달을 획득하는 등 기대 이상의 성적을 거둔 선수들이 대회 끝나는 날까지 안전하게 대회를 마쳐 더욱 감사하다. 차기 대회준비를 위해 선수육성 및 발굴하는데 중점을 두겠다. 선수단 모두 수고하셨다.”고 말했다.

 

성경화 기자  bsjilbo@daum.net

<저작권자 © 미래세종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성경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